로고
배너
배너
전체기사 사회/고발동영상/포토지방/국제의료/보건칼럼/인물전국맛집우수업체교육/문화/관광스포츠/연예/자동차농수축산업인사행정식품/음료
뉴스타파  미권스/나꼼수  사법/언론/종교개혁  정치/경제  대선/총선/지방선거  사회공헌  항일독립/역사  친일.독재/뉴라이트   공지/자유게시판기사제보
편집 2018.10.16 [06:14]
사회/고발
공지/자유게시판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고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선일보 기자가 왜곡한 文 대통령 락커룸의 진실
조선일보의 기사는 논란을 취재한 것이 아니라 논란을 만든 기사
 
임병도 기사입력  2018/06/28 [15:55]
배너

6월 26일 <조선일보>는 ‘손흥민이 어디 갔어?” 文대통령 선수단 라커룸 격려방문 논란’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올렸습니다. 기사는 지난 24일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멕시코전이 끝난 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한국 축구 대표팀 라커룸을 격려 방문한 당시 모습을 다뤘습니다.


기사를 쓴 조선일보 고성민, 이다비 기자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의 대표팀 락커룸 방문이 쇼로 보였나 봅니다. 물론 기자가 대놓고 말하지는 않았습니다. ‘온라인 공간에서 ‘패배로 침울해하는 선수단 라커룸을 찾아가는 것이 온당한가’라며 네티즌 반응을 내세웠습니다. 그러나 이외에도 부정적인 의견을 기사에 많이 담았습니다.


조선일보의 기사를 보면 같은 영상을 보고도 이런 해석이 가능하구나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아이엠피터와 차이가 났습니다. 계열사인 <TV조선>의 풀영상보면서 조선일보 기자와 다른 해석을 해봤습니다.


손흥민은 왜 울었을까?

▲손흥민 선수는 문재인 대통령과 악수를 할 때만 해도 울지 않았다. 손 선수는 문 대통령이 안아주자, 그때부터 울기 시작했다. ⓒTV조선 화면 캡처

조선일보는 ‘손흥민 선수가 상의를 벗은 채 라커룸 구석에서 울고 있었다’고 보도했습니다. 도대체 손흥민 선수는 언제부터 울었을까요?


TV조선의 영상을 보면 손흥민 선수는 뒤늦게 라커룸에 들어왔습니다. 손 선수는 선수들과 악수를 하던 문재인 대통령과 마지막에 악수를 합니다. 당시만 해도 손흥민 선수는 울고 있지 않았습니다.


손 선수가 울기 시작한 것은 문재인 대통령이 안아주고 난 뒤부터 입니다. 이 장면을 몇 번이나 돌려봐도 제 눈에는 흔히 말하는 슬픔을 참다가 울컥해서 울기 시작한 것으로 보입니다.

손흥민 선수에게 문재인 대통령은 자책하고 책망하고 있을 때 곁으로 와서 위로해준 사람처럼 보입니다.


쇼통? 지긋이 선수들을 바라봤던 문재인 대통령

▲악수를 마친 문재인 대통령은 아무 말도 하지 않고 선수들을 바라봤다. 그의 표정에는 안타까움이 역력했다. ⓒTV조선 화면 캡처

조선일보는 문재인 대통령의 락커룸 방문을 쇼통이라며 비하합니다. 그런데 영상을 제대로 보면 선수들과 악수를 한 문재인 대통령은 입구쪽에서 선수들을 지긋이 바라봅니다.


아무말도 없이 선수들을 바라보는 문재인 대통령의 표정 속에는 안타까움이 묻어났습니다. 우윤근 주러시아 한국대사가 “짧게 한마디 해달라”고 요청했지만, 문 대통령은 선뜻 말을 하지 못합니다.


“여러분 아쉬울 텐데… 그러나 최선을 다했습니다”라는 문재인 대통령의 말을 듣노라면 쇼를 위해 락커룸을 찾았다고 보기 어렵습니다. 러시아 땅에서 만난 우리 선수들을 어떻게든 위로해주고 싶은 모습만 보였습니다.


손흥민 어디 갔어? 그전에 문재인 대통령은 무슨 말을 했나

조선일보는 ‘손흥민 어디 갔어?’라는 말을 울고 있는 선수를 억지로 데려다가 기념 촬영을 한 것처럼 보도했습니다. 그렇다면 그전에 문재인 대통령은 무슨 말을 했을까요?


“여러분 아쉬울 텐데… 그러나 최선을 다했습니다. 그랬으면 된 거죠. 충분히 마지막 순간까지 포기하지 않는 그런 모습 보여주었고요. 또 아마 이번 대회에서 가장 훌륭한 골 보여줬잖아요. 자, 이제 승패 하고 상관없이 또 한 경기 더 남았고.. 세계랭킹 1위 팀 아닙니까? 끝까지 최선 다해주세요. 국민들 다들 아쉬울 텐데 그래도 여러분 최선 다했다고 아주 자랑스러워할 겁니다. 다들 파이팅입니다. 다들 파이팅 한 번 하세요. 파이팅 !! 기성용 선수. 어이 ! 파이팅”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은 선수들을 향해 마지막 순간까지 포기하지 않았다면서 우리 국민들도 자랑스러워할 거라고 말하고 파이팅을 외쳤습니다. 자책감과 패배감으로 축 처져있는 선수를 격려하려는 의도였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패배감에 젖어 있는 선수들을 향해 파이팅 하자고 했고, 제일 먼저 주장 기성용 선수와 파이팅을 외쳤다. ⓒTV조선 화면 캡처

문재인 대통령은 손흥민 선수를 불러 파이팅하기 전에 먼저 주장 기성용 선수를 불렀습니다. 영상을 보면 ‘손흥민이 어디 갔어?’라는 말이 자연스럽게 들립니다. 울고 있는 선수를 강제로 부른 것이 아니라 가장 파이팅이 필요했던 손흥민 선수를 불렀다고 볼 수 있습니다.


조선일보 기자는 기사에서 ‘김정숙 여사가 선수단 라커룸에 동행한 것을 두고 ‘성적 감수성’이 부족하다’라는 내용도 담고 있습니다. 그러나 기자가 스포츠 기자였다면 라커룸에서 선수들이 속옷 차림이나 상의를 탈의하고 사진을 찍는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을 겁니다.



분명 라커룸은 선수들만의 공간이지만, 경기 직후 개방돼 리포터의 취재 등이 일부 허용됩니다. 물론 선수들도 대부분 이해하거나 취재 등에 협조합니다. 스포츠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충분히 허용될 수 있는 수준이었습니다.


<조선일보>의 기사는 논란을 취재한 것이 아니라 논란을 만든 기사입니다. 기사 속 네티즌 의견도 혹시나 기자의 생각이 아닐까라는 생각도 듭니다. /진실의길-폭로닷컴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인터넷신안신문 http://sanews.co.k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폭로닷컴은 한국언론인총연대 소속으로 계열언론사는 인터넷신안신문, 신안신문, 폭로닷컴 등 3사입니다.   
/진실의길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2013&uid=1592&table=impeter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18/06/28 [15:55]  최종편집: ⓒ pokronews.com
 
신의도6형제소금밭(영농조합법인) - sixbrothersalt.kr/
제품명: K-ACE salt *신의도6형제소금밭, 대한민국 해양수산부 최초(제1호) 우수천일염 인증* -미국위생협회(NSF) 인증 필터 장착 해수 정수장치 사용. -염전 주변 반경 500m 이내 농경지 등 유해 오염원 없음.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신의도의 친환경시설에서 생산. -해양수산부 소금산업진흥법에 따른 엄격한 기준 충족. -친환경 자기타일과 황토판 등에서 생산, 소금 정밀분석 기준치 통과. -KBS 인간극장, KBS 1박2일, KBS 6시내고향, KBS 아침마당, SBS 동상이몽.생생정보, MBC 뉴스데스크 출연 *주문상담 전화: 061-271-6793,275-6778/010-6640-6778/010-6237-1004/010-9478-7237
관련기사목록
[조선일보] 욱일기 실드 친 ‘조선일보’는 일본 우익 대변지인가? 임병도 2018/10/10/
[조선일보] 정상회담 재 뿌리는 조선일보 임병도 2018/09/28/
[조선일보] ‘친일파와 조선일보의 공통점?’ 임병도 2018/09/18/
[조선일보] 조선일보 기자가 왜곡한 文 대통령 락커룸의 진실 임병도 2018/06/28/
[조선일보] 조선일보, 너희들 앞가림이나 잘 하라 정운현 2018/01/27/
[조선일보] 문 대통령 임기 중 ‘전쟁’ 일어난다는 ‘조선일보’ 임병도 2017/08/13/
[조선일보] 김진태 폭로 이후 ‘송희영’ 버리고 ‘이명진’ 선택한 ‘조선일보’ 임병도 2016/08/31/
[조선일보] 조선일보 방우영을 추모하는 한심한 언론 임병도 2016/05/12/
[조선일보] ‘조선일보’ 잇딴 망신…오보에 선거법위반 정운현기자 2012/07/23/
[조선일보] 신상철 대표, 조선일보 ‘장자연 소송’ 승소 황원철 진실의길 2012/05/18/
[조선일보] <조선일보>가 ‘나꼼수’에 집착하는 이유? 진실의길 지용민기자 2012/04/19/
1/19
배너
최근 인기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전남 목포시 원산로 30 / 서울시 여의서로 43 한서리버파크빌딩 403호 /폭로닷컴 exposure.com ㅣ대표.편집인 강윤옥, 청소년보호책임자.편집위원장 조국일ㅣ대표전화 : 061-980-9030ㅣ 제보 이메일: news1495@daum.net/
Copyright ⓒ 2007 인스정보기술.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linuxwave.net for more information.